그동안의 열풍을 보면서도 트위터라는 것이 과연 필요한 것인지,
꼭 해야 하는 것인지 고민도 많았습니다...
솔직히 뭔가 또 복잡한 것을 제 인생에 끌어들이는 것이 무섭기도 했구요..
(문자 스팸만으로도 다들 너무 힘드시지않으신가요? ㅠ.ㅠ)
다른 분들의 화면을 보니 너무 복잡하고 쓸데없는 내용이 많아 보여서 정신이 헤깔리더군요..

근데 이 트위팅이란 걸 연습삼아서 해 보았더니 생각외로 아주 훌륭한 물건인 것 같습니다.
중간 중간 머리속에 떠올라서 환자분들께 말씀드리고 싶은 것을 적어놓기 아~주 적당하더라 이겁니다.
예전에도 이렇게 정리해놓는 아이디어는 많았지만, 그래도 블로그의 글이나 홈페이지에 글로 만들어 올리려면
너무 짧게 올리기도 뭐하고, 그렇다고 글을 잘 만들자니 시간과 노력이 많이 요구되곤 해서 자꾸 주춤 주춤하곤 했거든요.

그래서 현재 제 블로그에는 쓰다 만 채 아직 발행하지 못한 글들이 엄청 쌓여있는 현실이거든요.. ㅠ.ㅠ
여러가지로 말씀을 드리고 싶은 것들이 매번 생각이 나지만,
제대로 포맷을 잡기 위해서 계속 미루기 보다는 짧더라도 key message만이라도 자주 전달해 드리는 쪽으로 하겠습니다.

인터넷에서 홈페이지 형태로 보시려면
http://twitter.com/alohakorea 로 보시면 제가 올린 글만 보실 수 있습니다.
http://twtkr.com/alohakorea 로 보시면 간혹 넣는 그림이나 표까지 한 번에 보실 수 있구요.
  (이쪽이 좀 더 한국적입니다.^^)



나중에 이 블로그에도 plug-in 형태로 삽입해서 번거롭게 또 한번 이동하시지 않도록 방법을 찾아 보겠습니다.
얼마전까지는 티스토리에 태그로 넣을 수 있었는데, 메뉴가 바뀌어버린 것 같네요..

그럼 모두들 행복하세요.... ^^        

  1. Favicon of https://liverkorea.tistory.com BlogIcon 윤구현

    | 2010.01.25 11:57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가입하고 follow하는데 10분 정도 걸렸습니다...
    점점 새로운 서비스에 가입하는게 어려워지고 있어요... -_-

  2. Favicon of https://liver.tistory.com BlogIcon 김창섭 백촉다마

    | 2010.01.25 15:00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저도 개념잡는데 한참 걸렸습니다. ^^
    아직도 ing 이긴 하지만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7 : 8 : 9 : 10 : 11 : 12 : NEXT »